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목포 남항, 형형색색 가을 꽃으로 물결이뤄

기사승인 2021.09.17  08:09:43

공유
default_news_ad2

- 코로나로 지친 시민, 관광객에게 마음의 휴식처로 각광

[목포=강신성 기자] 목포 남항이 형형색색의 가을 꽃으로 장관을 이루고 있다.

남항 유휴부지 9천여 평은 백일홍, 코스모스 등 다채로운 빛깔의 꽃들이 가을이 다가오고 있음을 알리고 있다.

시는 지난해 목포지방해양수산청과 협업해 불법투기 쓰레기와 무성한 잡초로 뒤덮여 몸살을 앓아온 남항을 코스모스 등이 만개하는 꽃정원으로 대변신해 코로나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에게 마음의 휴식처를 제공했다.

시는 올해도 남항을 꽃이 만발하는 정원으로서의 면모를 이어가기 위해 공공근로인력 등을 투입해 봄부터 땅을 갈고 꽃씨를 파종하는 등의 노력을 기울여왔다.


남항은 목포가 도보 여행 여건 조성을 위해 역점적으로 추진 중인 해변맛길30리(평화광장~해양대, 11.7km)의 2구간이기도 하다.

환경보호 생태길로 명명된 2구간에서는 해송숲길(350m), 갈대습지 생태길(1km) 등을 여유롭게 걸으면서 짱뚱어 등 어류와 식물을 비롯해 왜가리, 노란부리 백로 등 희귀 조류를 접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남항에 소규모로 방문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화사하게 핀 꽃밭을 거닐면 코로나로 지친 마음에 위안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해송숲길, 갈대습지 생태길도 산책하기에 훌륭하다”고 밝혔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side_ad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