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시흥 시화공단 스펀지 공장 큰불...7시간만에 완진

기사승인 2021.07.03  11:34:55

공유
default_news_ad2
article_right_top

[시흥=엄평웅 기자/동영상=강순태씨 제공] 시흥시 시화공단 소재 스펀지 제조공장에서 발생한 화재가 3일 오전 4시 50분 7시간여 만에 완전히 진화됐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2일 오후 9시55분께 불이 난이래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공장 1개동과 공장내 집기 등이 소실된 것으로 알려졌다.

화재 당시 공장 내부에 있던 근무자 10여명은 긴급 대피해 불상사는 발생하지 않았다.
현장에는 소방서 소속 진화대원과 소방장비 81대, 공무원 등 260명이 진화작업에 투입됐다.

큰불이 발생한 스펀지(폴리우레탄 폼) 공장은 지상 3층 양식 철골조 건물 5개동(연면적 1만1790여㎡)으로 조성됐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합동감식을 통해 정확한 화재 원인과 소방시설 정상작동 여부,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side_ad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