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국정원 간부, 여직원 성추행 혐의로 전격 직위해제

기사승인 2021.05.14  07:16:03

공유
default_news_ad2
article_right_top

[모은아 기자] 국가정보원의 간부가 자신의 부하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로 직위해제된 것으로 드러났다.

14일 정보당국 등에 따르면, 국정원 2급 국장 장모(가명) 씨는 지난해 같은 부서 여직원을 집무실 등에서 성추행한 것으로 조사결과 밝혀졌다.

장씨 외에 또 다른 국정원 관계자 이모 씨도 피해 여성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국정원은 신고가 접수된 지난 3월 중순 초동조사를 실시한 뒤 3월 말부터 장씨와 이씨를 직위에서 해제하고 한 달 가량 감찰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감찰을 마친 국정원은 2주 내 징계위원회를 소집할 예정이다.

국정원 관계자는 “국정원에서 이런 불미스러운 사건이 발생했던 데 대해 국민께 사과 드린다”며 “징계위 결과를 토대로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 처리하겠다”고 전했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side_ad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