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원스톱 스마트제조 시스템, 서울패션스마트센터 첫 개소

기사승인 2020.10.29  15:59:54

공유
default_news_ad2

- 디자인부터 패턴, 자동재단, 봉제, 마감까지 센터내 원스톱 지원 가능

패션의류산업 활성화와 경쟁력 강화 기대
[권병창 기자
] 국내 최초 스마트앵커시설인 ‘서울패션스마트센터’가 29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서울패션스마트센터(금천구 시흥대로57길 5, 연면적 1,247㎡)는 IT 솔루션을 기반으로 디자인 상담부터 제품생산까지 센터 내에서 가능한 패션의류산업 지원 시설이며, 패션의류업체를 대상으로 자동재단시설 등의 장비를 무료로 지원한다.

또한, 패션의류분야 청년창업인의 아이디어와 기술숙련공들의 노하우 협업을 위해 컴퓨터 패턴제작, 그레이딩, 마킹 시스템 구축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과 협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개소식에 참석한 채인묵 서울시의원(금천1, 더불어민주당)은 “패션의류업은 6~70년대 우리나라 경제를 이끌던 대표산업이었지만, 최근 경기침체와 중국시장의 성장, 일감감소와 종사자의 고연령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말했다.

채 의원은,“서울패션스마트센터의 성공적인 운영을 통해 패션의류산업 활성화와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 서울시 소상공인 정책의 대표사례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side_ad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