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여호와의 증인대회,“사랑은 없어지지 않습니다” 수놓아

기사승인 2019.09.05  11:31:00

공유
default_news_ad2

- 13~15일 고양 킨텍스 등 전 세계 22개 주요도시서 개최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관계자들이 13~15일까지 행사 개최에 대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1만 여명 해외 방문객 포함, 총 6만 5,000명 이상 참석
[그랜드힐튼=권병창 기자
] "킨텍스 개관 이래 사상 최대 규모의 행사가 열린다."

2019년에 여호와의 증인은 세계 곳곳에서 5월을 시작으로 연말까지 사흘간의 대회를 개최, 푸른 가을하늘을 수놓는다.

경기도 고양시 소재 킨텍스 개관이래 단일 행사 기준 사상 최대 규모의 행사가 열릴 비전아래 큰 반향을 기대하고 있다. 

66개국의 1만 여명의 해외 방문객을 포함해 총 6만 5,000여명 이상이 참석하는 여호와의 증인 국제대회가 추석 연휴 기간인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고양시 국제 전시장(KINTEX)에서 개최된다.

<최일환 계약대리인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해외 방문객들은 대회 전후로 전통공연 관람, 민속촌 방문, 한복 입어보기 등 한국문화 체험 프로그램을 즐길 예정이다. 

방문객들이 숙박, 관광 및 쇼핑 등에 직-간접적으로 지출하는 비용을 포함해 약 1,262억 원의 경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상되며 내수 경기 활성화에 일조할 전망이다.

<류근창 위원이 행사개최 개요 등에 대해 설명을 하고 있다.>

한국에서 수십 년간 '이웃 사랑'을 이유로 병역을 거부해 온 여호와의 증인이 개최하는 이번 국제대회 행사의 주제는 '사랑은 없어지지 않습니다'이다. 

최근 증오 범죄와 반인륜적인 사건들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여호와의 증인 대회 주제는 많은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 사랑임을 알려준다.

여호와의 증인 한국지부 대변인 홍대일 씨는 "본 대회에서 진정한 사랑의 의미와 주변 사람들에게 사랑을 실천하는 방법을 배울 수 있고, 수많은 자원봉사자가 사랑으로 함께 연합해 일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며,"입장은 무료이고 연보를 걷는 일은 없다"고 밝혔다.

또한, "성경에 근거한 연설, 영화 및 짧은 다큐멘터리 영상이 제공"되며 "해외에서 온 참석자들이 국내 동료들과 함께 거리에서 그리고 집집을 방문하면서 대회 셋째 날에 예정된 증오가 가득한 세상에서 진정한 사랑을 찾을 수 있는가"라는 공개 강연의 초대장을 전달하는 캠페인을 벌인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전 세계 22개 도시에서 순차적으로 진행 중으로 리스본, 마드리드, 마이애미, 바르샤바, 베를린, 아테네, 파리에서 이미 진행되었고, 서울 다음으로는 마닐라, 멜버른, 요하네스버그 등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자세한 대회 정보는 공식 웹 사이트인 jw.org의 안내 카테고리의 대회 항목에서 찾을 수 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side_ad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