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제19회 아이러브 배드민턴 전국대회 자웅겨뤄

기사승인 2019.07.08  08:12:53

공유
default_news_ad2

- 6,7일 백제의 옛고도 충남 부여에서 개최

<경기를 마친뒤 참가선수들이 단체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부여=윤종대 기자] 백제의 옛고도, 충남 부여에서 생활체육의 가치실현을 일깨운 전국 배드민턴 대회가 불볕더위속에 열전을 펼쳤다.

화제의 '제19회 아이러브 배드민턴 전국대회(대회장 장권익)'의 출전 선수들은 6일~7일 이틀간 부여 군민체육관에서 평소 갈고 닦은 기량을 유감없이 뽐냈다.

1,000여명의 전국 배드민턴 동호회원들이 참가한 대회는 주최 주관 아이러브 배드민턴 전국본부, 후원 케이지 히어링 보청기, 스트로 커스 등이 참여했다.

이번 단체전 경기 및 개인전 준자강전에서는 단체전 1위에 천안 아카데미, 2위 청주 아카데미,
3위 아이러브 배드민턴팀에게 돌아갔다.

준자강의 1위에는 탑클래스의 강무형-김영득선수가, 2위 아카데미는 홍승인-이병헌선수가, 3위 샤르민턴은 대구의 주영준-이준용선수가 차지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nd_ad6
default_side_ad4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